조회 수 : 82971
2012.03.06 (09:47:15)

예전에 하이패스가 도입되기 전에 일본에서 가져온 자동차를 소유하신 분의 차를 타고 톨게이트를 지나갔던 적이 있었습니다.

 

BMW 3시리즈 였는데  요금을 저에게 주시더군요.. 

 

운전석이 오른쪽에 있어 톨게이트 직원과 가까이 있는 저에게 대신 건네 달라는 것 이었습니다.

 

그 당시, 혼자 다니실 때 참 불편 하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후에 들으니 일본 톨게이트는 양쪽에서 요금을 받는다고 하더군요..)

 

물론 지금은 하이패스가 생겨서 그나마  다행이지만 장거리 구간 티켓 출력과 주차장 등 아직도 불편하게 살고 계실 그 분을 생각하니

 

운전석의 구분이 왜 그렇게 생겼는지도 궁금하고 어떤비율이 많을까도 궁금해 지더군요..

 

뭐 ... 기본 상식으로 영국, 일본은 오른쪽 운전석... 이 정도에서 한걸음 더 나아가 보죠..

 

그럼 운전석의 위치가 좌우로 나뉜 유래는 어떻게 될까요?

 

Left ?     Driver    Right ?

 

여러가지 설들이 많지만 자동차  핸들 위치의 유래를 마차에서 찾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첫 번째 이유로는 대부분의 사람이 오른손잡이

 

이기 때문에 마차를 모는 마부 역시 오른손에 채찍을 들기 마련이었습니다. 영국에서는 마차의 폭이 좁기 때문에 마부가 왼쪽에 위치하게

 

되면 오른쪽에 앉은 사람이 채찍에 맞을 수 있기 때문에 마부가 오른쪽에 앉게 되고, 그 전통이 굳어져 자동차에까지 이어졌다고 합니다. 

 

후에 영국의 식민지였던 호주와 인도, 근대화를 진행하면서 영국의 교통체계를 참고한 일본 차량들의 우측 핸들을 채택했다고 합니다.

 

물바허_커다란 사냥 사륜마차.jpg

 물바허 作 - 커다란 사냥 사륜마차

 

 

두번째 가설 역시 말에 관한 것 인데요.

 

자동차가 처음 등장할 시기부터 핸들이 우측,좌측, 심지어 중간에 달린차도 있었는데 일종의 종주국이라 할수 있는 영국의 경우는  예전부터

 

존재하던 마상기사 시합인 토너먼트에서 서로 마주본 기사가 달려오는 방향에서 유래했다고 보고 있습니다.

 

 

 

흥미로운 사실은 그러한 좌측 통행국가들이 대부분 영국의 식민지 였거나 영국의 영향을 많이 받은 국가들이란 사실이죠..

 

대륙으로 연결된 나라들은 서로 통행해야 하는 지리적 특징 때문인지 약속한듯 우측통행을 하는데 말이죠...

 

일부 용감하신 김여사의 후손들은 새로운 도로교통법을 창출 하시곤 합니다.

김여사_허거덕.jpg

반대편 운전자와 하이파이브 하기 좋은....

" What's Up man...."

 

 

그럼 운전석이 왼쪽인 경우의 가설도 알아 볼까요?

 

 

미국은 마차의 폭이 넓고 두 마리의 말이 끄는 '쌍두마차'가 많았습니다.

 

두 마리 말에 채찍질을 하기 위해서는 마부가 왼편에 위치하는 게 편리했다는 것을 왼쪽핸들의 유래로 보는 의견이 많습니다.

 

아시아 국가에서도 미국의 영향이 컸던 한국과 필리핀 등이 좌측핸들을 채택하고 있구요.

 

그 밖에도 오른손잡이가 편하게 기어조작을 할 수 있도록 운전석 위치가 왼쪽으로 바뀌었고 전통을 중시하는 영국은 오른쪽을 유지했다는

 

설과, 프랑스 나폴레옹의 전술이 왼쪽핸들의 유래가 되었다는 등 여러가지 설이 존재합니다.

 

  

현재 좌측 핸들을 사용하는 나라가 100여개국, 우측핸들을 사용하는 국가가 40여 국 이지만 이것은 그 나라의 관습의 차이일 뿐 어느 방식이

 

우수하다고 증명하기는 어렵습니다.

 

운전석_오른쪽 국가.jpg

[녹색 : 운전석 왼쪽,  주황색 : 운전석 오른쪽]

 

[아시아 12개국]

일본, 태국, 홍콩, 라오스, 부탄, 싱가포르, 파키스탄, 인도네시아, 방글라데시아, 네팔, 스리랑카, 인도

 

[중미 9개국]

가이아나, 그라나다, 바베이도스, 버뮤다, 세인트루시아, 세인트빈센트, 앤티카, 자메이카, 트리니드토바코

 

[아프리카 9개국]

남아프리카 공화국, 말라위, 모리셔스, 모잠비크, 우간다, 잠비아, 짐바브웨, 케냐, 탄자니아

 

[오세아니아 5개국]

호주, 뉴질랜드, 솔로몬 군도, 파푸아뉴기니, 피지

 

[유럽 4개국]

영국, 아일랜드, 말타, 키프로스

 

[북미 1개국]

도미니카 공화국

 

 

profile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번호
 
등록일
28 GM의 Overdrive Award 수상하다. (308)
2013-04-10
27 미국인들의 자동차에 대한 감정 (417)
2012-08-22
26 운전 중 내비게이션 손대고, DMB 켜 놓기만 해도 범침금 부과 [2] (496)
2012-06-28
25 자동차의 달인 [1] (216)
2012-05-04
24 12년 4월부터 바뀌는 주정차법에 대해서 알아보자 [2] (682)
2012-04-04
23 무인단속 카메라의 과태료 부과 기준은?? [3] (100)
2012-03-22
Selected 국가별 운전석 위치는? (385)
2012-03-06
21 국가브랜드 경쟁력 지수(NBCI), 자동차 부문은 현대 자동차 싹쓸이 (471)
2012-02-27
20 [슈퍼볼 광고] 기아 옵티마 슈퍼볼 AD "A Dream Car. For Real Life" [2] (456)
2012-02-03
19 2012년 부터 변경되는 교통 법규 (358)
2012-01-26
18 설날 고속도로 정체구간 없이 시원하게 만들어줄 추천 어플 2종!! (421)
2012-01-20
17 2012년 뻥연비에서 바뀌는 연비 기준 알아보기 (377)
2012-01-06
16 2012년에 나올 신차 [4] (517)
2011-12-21
15 [자동차 보험] 달라지는 자동차 보험 확인하고 현명하게 가입하자. (433)
2011-12-19
14 연말연시 음주 운전은 금물 (2011년 12월 9일 부터 처벌 강화) (376)
2011-12-05
13 겨울철 차량 관리 [1] (118)
2011-11-23
12 가을철 차량관리 [4] (106)
2011-09-07
11 [자동차 보험] 애지중지 My own car 수입차보험료를 낮춰보자 (194)
2011-09-01
10 [자동차 관리] 여름철 자동차는 온도 관리가 필수 [1] (96)
2011-09-01
9 [자동차 상식] 서울시내 잘못된 운전습관 Best 6 (199)
2011-09-01
Tag List